메뉴 건너뛰기

logo

윤지오? 김수민? 박훈?

2019.04.26 18:27 조회 수 26 장작추가 1 / -1

윤지오? 증언한 것 까지는 의미있는데, 딱 거기까지. 자신과 주변에 휘둘리니 결국 증인으로서의 진정성마저 심각히 의심받게 되었습니다. 결국 장자연은 죽어서도 이용만 당하네요.


김수민? 공범 주제에 뭐 잘났다고 이제와 고소입니까. 처음부터 다 알고있었을 텐데? 그자도 속이 결코 봐줄만한 상태는 아닌듯.


박훈? 토할 거 같습니다. 부러진화살 그걸 아직도 팔아먹는데, 법적으로 끝난 일입니다. 자신의 패배를 아직도 인정 못하는 비겁자로밖에 안 보이네요. 그리고 사건 수임 하면서 무슨 거창한 대의명분 내세우는데, 그런 놈 치고 속이 안 시커먼 사람 없습니다. 진정성 있으면 그런 소리 안 하고 제 할 일이나 열심히 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 윤지오? 김수민? 박훈? [1] 酒袋飯囊 2019.04.26 1 -1 26
1223 정치인은 죄를 지어도 처벌은 유야무야 [2] 계란레몬과자 2019.04.25 1 0 18
1222 진짜로 날랐네. 캐나다로. R.Journey 2019.04.25 0 0 14
1221 무한경쟁하면 모든 이는 똘똘해질까? R.Journey 2019.04.23 0 0 14
1220 사실은 요새 네이버에서 연구하는 게. file R.Journey 2019.04.23 0 0 10
1219 고급스럽게 먹인다는게 어떤거냐면.. [1] file 인어 2019.04.22 1 0 6
1218 이외수 졸혼 소식 보고든 생각. [2] R.Journey 2019.04.22 0 0 22
1217 장자연, 미투의 끔찍한 폐단의 희생양. R.Journey 2019.04.21 0 0 11
1216 민주당이 안심해도 될만하다. R.Journey 2019.04.19 0 0 12
1215 근데 그건 분명하겠다. R.Journey 2019.04.17 0 0 13
1214 내년은 속물근성이 폭발하는 해 [2] R.Journey 2019.04.17 0 0 24
1213 애국보수 분들의 탄핵심판 불복에 대해... [2] 계란레몬과자 2019.04.16 2 0 19
1212 더 지긋지긋한 건. [1] R.Journey 2019.04.16 0 0 9
1211 월 900만원. [7] R.Journey 2019.04.15 0 0 20
1210 추천유튜버)답답하다걍 [2] R.Journey 2019.04.14 1 0 20
1209 임신중절에 관한 개인적인 생각 [2] 인어 2019.04.13 1 0 24
1208 헌법불합치로 결정했네. R.Journey 2019.04.11 0 0 10
1207 오늘 *태죄 위헌합헌 선고일인데. R.Journey 2019.04.11 0 0 9
1206 자원 저주를 웃음거리로만 볼 수 없는 이유. R.Journey 2019.04.11 0 0 15
1205 악을 막는다 자처하는 자들이. [2] R.Journey 2019.04.06 1 0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