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텅텅위...

2018.10.28 07:49 조회 수 31 장작추가 2 / 0

 


어제자 곰탕 재판 규탄 시위는 고작 100명이나 모일랑말랑이라더군요.



그야말로 텅텅위..




아니, '안티페'등등과 척을 졌을 때부터 예고된 감이 있습니다. 이해는 갑니다. 명백히 범죄자 옹호가 아니라 법이 구데기가 되어 날 목조르는 거 시위인 거죠.



근데 그리 논리적임 뭐함니까?

'핵꿀잼'이 아닌데.


얼마나 어처구니 없으면 기레기들조차 들끓지 않을 정도일까. 마이콜 영상 등도 안올라오는 거 보면 간 것도 민망해보이는 듯 싶고.



아직도 지금이 평시인 줄 아는 나태한 자들 데리고 무슨 전쟁이 되겠나. 전쟁광들로 채워놔도 될 까 말까인데.




2차 시위를 11월에 조직한다는데 


글쎄. 지금따위로 했다가는 패배의식만 퍼뜨릴 뿐이고 오히려 '자진제물'이 되는 거 아닌가 싶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918 경찰과 인권위의 콜라보의 결과 [2] 우린.그루트 2018.11.02 1 0 20
917 개그)금남 선언 한다 했지? [4] H.Journey 2018.11.02 2 0 16
916 지금 한국은 왜 그럴까?(사법) [3] H.Journey 2018.11.01 1 0 11
915 페미= 공정과 평등무시, 대통령= 페미! 근데 웬 헛소리?! [2] 우린.그루트 2018.11.01 1 -1 12
914 지금 한국은 왜 이럴까(입법) [5] H.Journey 2018.11.01 1 0 14
913 더민주 당원님 계시나용?! [7] 우린.그루트 2018.11.01 1 -1 14
912 강서구 PC방 살인사건 국정감사결과는 여가부 개꿀! [2] 우린.그루트 2018.10.31 1 0 13
911 사랑이 죽은 시대지. [4] file H.Journey 2018.10.30 2 0 14
910 마광수를 죽이며 악악대는 이 나라는. [7] H.Journey 2018.10.30 2 0 18
909 이 미친년이 자꾸 발광하네요. [3] 슈로 2018.10.29 2 0 26
908 북한산 석탄 반입 또 떡밥 물었네요. [4] 슈로 2018.10.29 3 0 20
907 아베와 시진핑은 무슨 얘기를 했을까? (feat. 기레기) [5] 인어 2018.10.28 2 0 26
» 텅텅위... [2] H.Journey 2018.10.28 2 0 31
905 김용태, 박원순에게 금뺏지 걸고 내기 제안 (남의 일이라고 환호하는 자유한국당) [3] 슈로 2018.10.26 2 0 20
904 여대 금남 선포가 가소로운 이유는. [6] H.Journey 2018.10.26 3 0 24
903 내일이 당당위 예고 집회날입니다. [8] H.Journey 2018.10.26 3 0 24
902 10년 전 댓글이 현실로 ... [2] 餓狼 2018.10.25 3 0 16
901 혼수성태의 바람을 이번에 제대로 알게 되었습니다. [4] 슈로 2018.10.25 4 0 18
900 브렉시트하고 미국 독립전쟁. [3] H.Journey 2018.10.25 2 0 14
899 폴란드와 헬조선의 공통점 [39] Giselberga 2018.10.24 2 0 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