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전례없는 대혼란이 벌어질 것 같다..

2018.07.12 19:24 조회 수 22 장작추가 2 / 0

 



무고죄 사실상 폐지 효과가 증명 되버렸으니 더더욱 상호적개심은 심해질 것이고, 우익이라 욕을 하던 이들이 오히려 못볼 추태들이 나오면서 '똥' 묻은 이로 격하되가고, 



주변 안돌아보고 섣부른 선무당 짓에 시장통은 더더욱 을씨년 스러워지고. 주당이나 골초들만 늘 뿐이며.



곳간이 텅텅 비니 난리통에 피해 온 이들에게 악다구니에 금방이라도 몽둥이질할 기세고.



가히, '주화입마'에 빠진 하룻폐돼지 놈이 사방팔방에다 똥을 뿌려 싸대기 시작하고, 거기에 믿음을 중시 여기는 곳들을 건드리고.















혹시, '그놈들'은 계획적으로 '나라를 겁탈'했는 지 모를 일이다. 우리만 죽을 줄들 알았지? 너네가 죽어보라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771 '신'직접 민주주의 참극 현장 증언. [3] I.Journey 2018.07.31 1 0 15
770 토막상식)마트와 약국의 박카스 차이. [5] I.Journey 2018.07.30 1 0 106
769 "정책이란 언제나 여론과 반대여야 한다." [5] I.Journey 2018.07.30 1 0 22
768 피도 눈물도 없어야 사는 세상. [4] I.Journey 2018.07.27 1 0 18
767 거대 사이트라 좋지 않을 수 있다. [3] I.Journey 2018.07.24 1 0 16
766 주멍푸-2- [2] I.Journey 2018.07.24 1 0 18
765 제 2 IMF [2] I.Journey 2018.07.24 1 0 17
764 최근 눈에 띄게 언론들부터 손절 움직임들이 [2] I.Journey 2018.07.20 1 0 21
763 무고죄, 일단 진화 수습에 나서는 모양새 같은데. [2] I.Journey 2018.07.20 1 0 19
762 (박수)걍. 틈을 메우는 게 아니라 벌리는. [5] file I.Journey 2018.07.19 1 0 11
761 "권력이 시장으로 넘어갔다" [3] I.Journey 2018.07.18 2 0 18
760 삼국지)소설 속 이야기라 치부하기에는 [3] I.Journey 2018.07.18 1 0 15
759 "권력은 나누는 게 아니다." [3] I.Journey 2018.07.18 1 0 14
758 "세상에 공짜 점심은 없다" [2] I.Journey 2018.07.17 1 0 16
757 일본, 차세대 전투기 기술이전 무산 우려 [3] 인어 2018.07.17 2 0 19
756 강추굿영상)인류의 문제를 푸는 방법 [2] I.Journey 2018.07.17 1 0 13
755 역시 대기업이 되고봐야 한다. [6] I.Journey 2018.07.16 1 0 15
754 단타식 경제사고방식의 폐단. [5] I.Journey 2018.07.16 1 0 17
753 성체 훼손이 조작이라는 글 반박 자료 발견 [3] file 餓狼 2018.07.14 2 0 33
» 전례없는 대혼란이 벌어질 것 같다.. [2] I.Journey 2018.07.12 2 0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