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바야흐로 '대혐오의 시대'의 도래.

2018.07.04 11:50 조회 수 17 장작추가 1 / 0

 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1470677646365786&id=673723616061197&__tn__=%2As%2As-R



정치 권력으로도 안된다는 걸 ㅇㅈ한 사례.


강남역에서 이미 루비콘 강 넘어온 새끼들이니 뭔 거들이든 개무시할 게 뻔한 것.



문제는 이쪽은 폼페이우스도, 로마 원로정 따위보다 더한 것들이 득시글 댄다는 점.


말로 해선 안되겠다면 '진짜 전쟁'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753 성체 훼손이 조작이라는 글 반박 자료 발견 [3] file 餓狼 2018.07.14 2 0 32
752 전례없는 대혼란이 벌어질 것 같다.. [2] I.Journey 2018.07.12 2 0 22
751 워마드 - 이번에는 꾸란 소각 [8] 餓狼 2018.07.11 1 0 35
750 진짜 성체 사건이 이렇게 심한 것일 줄이야. [9] I.Journey 2018.07.11 1 0 37
749 부모를 욕하고, 독립군을 욕하는 건 무시해도 [2] I.Journey 2018.07.11 2 0 22
748 대통령이 보증하는 미투= 촛불집회와 같은 것! [2] 욕하고싶은 2018.07.11 1 0 14
747 어째서 사이비가 넘치는가. [3] I.Journey 2018.07.10 2 0 21
746 비웃음)'진짜 범인'은 따로 있었구만. [3] file I.Journey 2018.07.09 1 0 27
745 잔대가리를 굴리는 것들이 현자를 죽이는 방법. [2] I.Journey 2018.07.08 2 0 16
744 여자들은 왜 자꾸 살인면허를 달라고 하는 거죠? [4] 인어 2018.07.08 2 0 16
743 국군기무사령부의 내란예비음모.. 육군사관학교를 해체해야.. [5] 인어 2018.07.07 2 0 19
742 계엄계획에 경찰이 빠져있군요. [2] 酒袋飯囊 2018.07.07 3 0 23
741 [펌] 밀덕입장에서 본 계엄계획 [3] 餓狼 2018.07.06 2 0 14
740 (피식)'나두'가 세상을 바꾼다고? [6] I.Journey 2018.07.06 1 0 17
739 소울워커 보고도 배운 게 없는 걸그룹. [2] file I.Journey 2018.07.06 1 0 23
738 (피식)뭐? ㅇ돕ㅇ? [2] I.Journey 2018.07.05 2 0 16
737 민주당내 초적폐세력발동, 18년놈들! 자알논다.! [2] 욕하고싶은 2018.07.04 1 0 16
736 엄청난 깡패 세력들. [4] I.Journey 2018.07.04 2 0 14
» 바야흐로 '대혐오의 시대'의 도래. [2] I.Journey 2018.07.04 1 0 17
734 왜 매체물등에서 민주주의보다 [4] I.Journey 2018.07.02 2 0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