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안티페미)결국, 역사대로 흘러가는군요

2018.01.02 09:08 조회 수 28 장작추가 2 / 0

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1289713894462163&id=673723616061197&__tn__=C-R



둘의 노선을 지난 칼럼 


'마틴 킹 목사와 말콤 X' 비교를 들어 설명했지만.


분명한 역사 사실로는 둘은 살아생전 연대를 하지 못했고, 그 뒤로의 인권 운동도 그닥 연대 합일되는 모습을 보이기 힘들어 보였다는 점입니다.



'정치적 인간'의 당연한 모습이죠.


흔한 일본 만화류마냥 주인공의 말에 대오각성한 대중이 연대?


MerryHeftyGavial-size_restricted.gif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492 촛불을 들고 8개월이 지난 지금 반성이란 무엇인지 다시 생각하게 됩니다 [5] 笑傲江湖. 2018.01.04 0 -2 14
491 참 어려운게 개대지를 벗어난듯 하지만 또 다른 매트릭스가 있어요 [1] 笑傲江湖. 2018.01.04 0 -2 12
490 이 세상이 변하는 방법... [7] 笑傲江湖. 2018.01.04 0 -1 16
489 성찰적 진보 [3] 笑傲江湖. 2018.01.04 0 -2 16
488 상대를 어둠으로 색칠하면 내가 빛이 되나요? [3] 笑傲江湖. 2018.01.04 0 -2 17
487 요즘 제가 바라보는 문재인 정권... [5] file 笑傲江湖. 2018.01.04 0 -3 25
486 (추천 일드 명장면)1년 전 대한민국? F.Journey 2018.01.03 1 0 15
485 현대 경제의 난제, [대량 생산 & 대량 소비]-(시즌2)1편 [3] file F.Journey 2018.01.02 1 0 13
» (안티페미)결국, 역사대로 흘러가는군요 [7] file F.Journey 2018.01.02 2 0 28
483 말과 화살이 똑같은 eu. [3] file F.Journey 2017.12.31 2 0 20
482 홍준표, 밤에만 쓰는것이 여자 발언 [3] file Orange 2017.12.27 3 0 20
481 현대 경제의 난제, [대량 생산 & 대량 소비]-(에필)9편 [3] file F.Journey 2017.12.27 1 0 18
480 자한당의 의식수준 (홍모씨) [2] 욕하고싶은 2017.12.26 3 0 18
479 서울대총학생회선본 글인데 잘썼네요 [3] file 笑傲江湖. 2017.12.25 2 0 21
478 현대 경제의 난제, [대량 생산 & 대량 소비]-8편 [3] file F.Journey 2017.12.24 1 0 20
477 현대 경제의 난제, [대량 생산 & 대량 소비]-7편 [4] file F.Journey 2017.12.24 1 0 13
476 현대 경제의 난제, [대량 생산 & 대량 소비]-6편 [4] file F.Journey 2017.12.24 1 0 16
475 현대 경제의 난제, [대량 생산 & 대량 소비]-5편 [3] file F.Journey 2017.12.21 1 0 21
474 (추천) 유아인과 관계된 업소들 [2] 전사미르 2017.12.19 1 0 22
473 현대 경제의 난제, [대량 생산 & 대량 소비]-4편 [2] file F.Journey 2017.12.19 1 0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