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http://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55&aid=0000632852&date=20180420&type=2&rankingSectionId=102&rankingSeq=1


[어린이집 교사 A 씨 : '애들이 배고파요 선생님' 하면 저희는 줄 게 없는 거죠, 밥이 없으니까.]
6살 아이들에게는 유통기한이 열흘이나 지난 유산균 음료를 먹이기도 했습니다. 

교사들은 원장의 지시에 따라 이런 배식을 거의 매일같이 3년간 했다고 말합니다.

[어린이집 교사 B 씨 : 민원이 들어갔잖아요. 구청에서 시정이 나왔을 때 (원장님이) 내부고발자를 

찾는 거예요. 이거 누가 했느냐고. 계속 이런 것만 파헤치시는 거예요.]

어린이집 홈페이지에 주기적으로 정상적인 배식 사진이 올라왔습니다. 학부모들은 아이들이 

배고픈 이유를 몰랐던 겁니다. -기사일부


이제 저거 제보한 선생 평생 저일 못합니다. 유야교육계열은 서로 한집 건너의 마인드

입니다. 내부고발자를 죽이는 문화 그리고 그것을 관여하지 않은 정부와 법의 문제가

가장 크고 저런일 자체가 활성화 되서 문화레벨에 이른 것을 바꾸기 위해선 의사건 

원장이건 업계에 발을 붙이지 못하게 만들어야 합니다. 판검사도 말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883 대전역 에스컬레이터 '역주행' 6명 다쳐 [2] 캠핑장의회색 2018.04.29 1 0 15
882 두 명이 함께 서 있는 게 기분이 묘하네요ㅋㅋㅋ [7] file 관리소장 2018.04.27 1 0 12
881 신안군청 씨발롬들아!! [3] 욕하고싶은 2018.04.26 1 0 26
880 '고속버스' 종이티켓이 사라진다? 10명 중 7명은 앱으로 결제 [4] 캠핑장의회색 2018.04.25 1 0 14
879 인천공항∼양양·논산∼부산·수원∼삼척에 고속버스 노선 신설 [2] 캠핑장의회색 2018.04.25 1 0 13
878 FYI [2] 인어 2018.04.25 3 0 19
877 [어제] 서울 지하철역 ‘일회용 비닐 우산집’ 사라진다 [2] 캠핑장의회색 2018.04.24 3 0 14
876 [어제] 신분당선 ‘용산~은평~삼송’ 연장 재추진 [2] 캠핑장의회색 2018.04.24 2 0 15
875 파주시, 교통취약지 광탄면에 따복버스 노선 신설 [2] 캠핑장의회색 2018.04.24 2 0 16
874 엉뚱한 정류장서 기다리던 70대, "버스 안선다"며 기사에게 폭행해 [8] 캠핑장의회색 2018.04.24 3 0 22
873 익산시, 시내버스 무료 환승 30분→60분 확대 [2] 캠핑장의회색 2018.04.24 2 0 12
872 버스 하차시 교통카드 태그 깜빡하면‘벌과금 고지서’ 날아옵니다 [4] 캠핑장의회색 2018.04.24 2 0 22
871 스스로 자유평등박애를 포기하다. [2] F.Journey 2018.04.24 1 0 19
870 의정부에서 덕정으로 가던 열차 멈춰, 2시간 만에 복구 [2] 캠핑장의회색 2018.04.23 1 0 12
869 경기 버스업체 "근로시간 단축시 충원보다 노선폐지" [4] 캠핑장의회색 2018.04.23 0 0 14
868 인천 여아 살해 재판 - 반성은 없다 [3] F.Journey 2018.04.23 1 0 16
867 서울 내방역~서초역 '철도셔틀' 추진한다 [6] 캠핑장의회색 2018.04.20 1 0 21
866 드루킹사건 뭔가 이상한 냄새가 나질 않습니까? [7] 엄지꼼지. 2018.04.20 2 0 26
» 일부 어린이집 특. 한국사회의 암덩어리. 욕하고싶은 2018.04.20 0 0 8
864 농어촌·마을버스에 휠체어 승강설비 갖춘 저상버스 보급 [8] 캠핑장의회색 2018.04.19 2 0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