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트랜스젠더로 살며 든 솔직한 심정

2017.12.20 00:10 조회 수 49 장작추가 1 / 0

 

1. 수술하다 죽으면?


 뭐 별수 없다는 생각입니다. 수술 하다가 죽으면 뭐 그것도 운명일지 모르고요. 성별 재지정 수술(성기 재건 수술)이 위험하지 않다고 하는건 말이 안되는 이야기이기도 하고.. 수술하다 죽었고 영혼이 있다면 뭐 별수 없지~ 하며 천국이든 지옥이든 가겠죠.

수술받다가 죽으면 크게 후회할 일도 없을듯..


2. 호르몬 치료 부작용은?


무시. 그딴거 무서웠으면 아예 시작도 안했겠죠.

호르몬 치료도 못해보고 죽으면 매우 억울했을 것.


3. 평범한 삶.


호르몬 치료도 못받고 그냥 남성의 몸으로 살아야 한다면 평범한 삶이 아니라 어디 정신병동에 갖혀서 죽을때까지 난장판으로 만들었을지도..

평범한 삶을 바라기도 하지만 일단 기초도 안 되어있는데 맨땅에 건물 세울 순 없..

치료도 안받았다면 지금 이도 저도 아닌 삶을 살았을지도..


4. 연애, 결혼?


짝이 있으면 만날 것이고 없다면 뭐 그러려니..

라고 말하고 싶지만 눙물이(8ㅅ8)


PS.


슬퍼도 웃지요 ^_^*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170 HRT의 흔한 부작용. [2] 계란레몬과자 2017.12.28 1 0 176
169 직업_찾는게_쉬운줄_아시나요(푸념) [2] 계란레몬과자 2016.12.08 3 0 150
168 다른곳은 페이지가 넘어가는데 여기만 빈듯해서. [1] 笑傲江湖 2015.11.10 3 0 136
167 3번째 글은 제가 가져갑니다 ㅎㅈㅎ [4] file 전사미르 2016.01.01 4 0 118
166 lgbt란말을 일워와서 처음 봤어요 [1] 笑傲江湖 2015.11.09 4 0 113
165 동성애자 그리고 양성애자는 성소수자가 아닙니다. [2] 욕하고싶은 2018.06.20 1 -1 112
164 제 삶의 동반자.. [4] file 계란레몬과자 2018.01.11 3 0 86
163 경구약 복용이란.. [4] file 계란레몬과자 2017.11.04 2 0 77
162 [19금?] 나름의 고충(?) [4] 계란레몬과자 2018.06.15 2 0 63
161 트랜스젠더인 입장에서 제일 상종하기 싫은 부류 [4] 계란레몬과자 2018.04.25 2 0 63
160 연애는 감정소모.. [1] 계란레몬과자 2017.01.12 3 0 63
159 저는 성소수자의 고충을 모릅니다. [2] 두부 2016.12.21 2 0 63
158 퀴어문화축제 사진 보고 경악 [10] 계란레몬과자 2018.06.21 2 0 58
157 레디컬 페미니스트의 정줄놓은 헛소리 [3] file 酒袋飯囊 2018.02.03 3 0 57
156 [열받음] 트랜스젠더에 대해 제대로 알고 썼으면. [36] 계란레몬과자 2018.06.25 4 0 56
155 성소수자가 건전하지 않다? 병이다? [11] 계란레몬과자 2018.07.14 3 0 55
154 HIV 치료비가 천문학적 금액? [7] 계란레몬과자 2017.12.07 4 0 55
153 '차별하지 말라'가 퇴색된 것 같은 기분입니다. [2] 계란레몬과자 2016.11.05 1 0 55
152 이해할수 없는 사람들 [1] 계란레몬과자 2016.12.11 1 0 54
» 트랜스젠더로 살며 든 솔직한 심정 [3] 계란레몬과자 2017.12.20 1 0 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