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바야흐로 '대혐오의 시대'의 도래.

2018.07.04 11:50 조회 수 17 장작추가 1 / 0

 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1470677646365786&id=673723616061197&__tn__=%2As%2As-R



정치 권력으로도 안된다는 걸 ㅇㅈ한 사례.


강남역에서 이미 루비콘 강 넘어온 새끼들이니 뭔 거들이든 개무시할 게 뻔한 것.



문제는 이쪽은 폼페이우스도, 로마 원로정 따위보다 더한 것들이 득시글 댄다는 점.


말로 해선 안되겠다면 '진짜 전쟁'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974 예스컷이 과연 답일까요 [9] ㄱㅋㄹ 2016.07.24 5 0 66
973 성주군민들의 사드 반대시위, 방법을 바꾸는게 어떨지.. [8] 인어 2016.07.23 5 0 50
972 일워(과거)와 메갈의 미러링이 같다? [8] iamtalker 2016.07.20 5 0 45
971 세계는 어떻게 흘러가는 걸까요? [5] 인어 2016.07.16 5 0 30
970 한 시민(이라고 적고 어용이라 읽는)단체의 몰락 [2] Mr.29 2016.07.09 5 0 104
969 성매매=범죄? [3] 酒袋飯囊 2016.07.03 5 -1 110
968 한국에서 저출산문제 해결? 포기해야 합니다. [27] file 酒袋飯囊 2016.06.30 5 -2 175
967 영남신공항 대신에 김해공항 확장입니다. 그런데? [8] 두부 2016.06.22 5 0 138
966 내가 기자라면 반기문에게 이런 질문 하겠다. [2] 酒袋飯囊 2016.05.30 5 -1 131
965 대한민국의 가장 큰 근본적인 문제의 해결법 [5] 욕하고싶은 2016.05.27 5 0 119
964 "온정주의로 흐를 수…" 환경부 답변에 분노한 피해자 [2] ASMO 2016.05.16 5 0 127
963 여러분, 아이유 마녀사냥의 현장을 똑똑히 기억합시다. [9] 酒袋飯囊 2015.11.10 5 -1 176
962 혹시 청소년분 계신가요 [6] 요로즈야긴짱 2015.11.07 5 0 158
961 멘탈 깨진 국회의원.JPG [3] file 인어 2018.09.30 4 0 21
960 자위대 관기녀 근황 [3] file 인어 2018.09.20 4 0 18
959 이야... 이 어려운걸 또 이렇게 해 냅니다. [5] 인어 2018.05.27 4 0 19
958 [긴글] 한국 사회의 밑바닥 흙수저 갤러리 [4] file Orange 2018.05.19 4 0 26
957 혼수성태의 바람을 이번에 제대로 알게 되었습니다. [4] 슈로 2018.10.25 4 0 19
956 병신량 보존의 법칙 [2] iamtalker 2018.03.29 4 0 20
955 촛불 무력진압 음모, 군보다 경찰에 주목해야 합니다. [6] 酒袋飯囊 2018.03.10 4 -1 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