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55&aid=0000667574


A 씨는 다른 일당과 함께 채무자들에게 돈을 빌려주고 매일 찾아가 이자와 원금을 

받는 이른바 '수금책' 역할을 맡았습니다.

조 판사는 "A씨가 다른 범죄로 선고받은 집행유예 기간에 자숙하지 않고 범행을 저질렀다"며 

"나머지 피고인은 동종 범죄 처벌 전력이 없고 범행 가담 정도가 비교적 가벼워 집행유예를 

선고한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습니다.


A 씨는 지난 2004년 밀양 지역 고등학생 44명이 울산에 있는 여중생 자매를 밀양으로 불러내 

약 1년 동안 집단 성폭행한 사건의 연루자입니다. -기사일부


사람의 교화란거 믿을게 거의 못되죠. 장발장이 흔하면 레미제라블이 나올리 없죠.

그나저나 범죄자 인권 어지간히 좋아하는 나라라서 그런가 아직도 A씨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1386 "소비자는 상품을 먹는 게 아니야. 정보를 먹는 게지." file R.Journey 2019.05.03 0 0 9
1385 장자연)드디어, 올 것이 왔군. R.Journey 2019.04.23 0 0 14
1384 대한민국은 생명을 이어갈 의지가 없는 나라 아닌가. R.Journey 2019.04.22 0 0 12
1383 장자연 사건 난리났네. R.Journey 2019.04.18 0 0 12
1382 올해는 마가 낀 해인가. 노틀담 꼽추의 R.Journey 2019.04.16 0 0 7
1381 모국이 져서 부들부들대는 신문사. R.Journey 2019.04.14 0 0 10
1380 얼굴 순둥이 같다고 믿지마라. [2] R.Journey 2019.04.09 1 0 9
1379 장자연)언론에 놀아날 각이다. [2] R.Journey 2019.04.08 1 0 13
1378 화병 사망이 있나보네. [2] R.Journey 2019.04.08 1 0 10
1377 강용석 2심서 무죄석방! [2] 우린.그루트 2019.04.05 1 0 18
1376 고성, 속초, 강릉, 동해, 인제 등 재난사태 선포 [2] 우린.그루트 2019.04.05 1 0 12
1375 토착왜구가 왜 토착왜구인지 몸소 보여준 나경원???! [2] 우린.그루트 2019.04.05 1 0 11
1374 민주당지지자 강추뉴스 홍준연 완전제명! 에라 개새끼들아! [2] 우린.그루트 2019.04.05 1 0 14
1373 보수뿐만이 아니다. [3] R.Journey 2019.04.04 1 0 8
1372 '불편한 용기'가 승리게이트에 조용한 이유 [5] 酒袋飯囊 2019.04.02 3 0 25
1371 ㅇㅅㅇ도 별거 없네. [4] R.Journey 2019.03.30 1 0 14
1370 동아일보도 페미가 기자 노릇하네. [2] 우린.그루트 2019.03.27 1 0 18
1369 명박이새끼가 좆같은 이유! [2] 우린.그루트 2019.03.27 1 0 11
1368 남자도 빠듯하다.! 펙트는 더치안하는 년을 걸러라. [2] 우린.그루트 2019.03.27 1 0 15
1367 배달)아이고 이 돌대가리들아..!! [2] R.Journey 2019.03.26 1 0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