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article.jpg
© News1 이은주 디자이너
A씨는 지난 5일 오후 10시30분쯤 영양군 수비면의 한 주택에서 선배 B씨(52) 부부와 함께 술을 마시다 B씨가 잠시 자리를 비운 사이 B씨의 부인 C씨(52)을 성폭행한 혐의다.

C씨와 재혼한 B씨는 성폭행 장면을 목격한 뒤 이들을 불륜사이로 착각, 휴대전화로 이를 촬영해 C씨의 딸에게 전송했다 A씨와 함께 입건됐다. 【 『불륜사이로 착각…후배에 성폭행 당하는 아내 촬영한 남편』 뉴스1 2016.08.16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206 마약을 사는놈만 처벌하자랑 같은수준?! 욕하고싶은 2017.11.24 0 0 10
205 아주 개놈들이 넘쳐요.~ [2] 욕하고싶은 2017.11.15 1 0 10
204 로마의 악순환 이거시 바로 순환악화구조! [2] 욕하고싶은 2017.11.11 1 0 10
203 ??? : 경제논리따윈 뿌뿌뿡! [3] F.Journey 2017.10.30 1 0 10
202 천하제일 병신대회 후보4 욕하고싶은 2017.09.19 0 0 10
201 세월호 학생 참사는 카톡탓? [2] 욕하고싶은 2017.05.30 2 0 10
200 ??? : 싱글은 다 필요없다 G.Journey 2017.02.20 0 0 10
199 고개드는 '비박·비문 헤쳐모여론'…'빅텐트론' 탄력받나 뉴우스 2016.12.29 0 0 10
198 화염 뚫고 건넨 손길..."일가족 3명 구했다" 계란과자 2016.09.15 1 0 10
197 '남편 강간죄' 첫 기소된 여성 무죄…"강제성 없었다" 계란과자 2016.09.09 2 0 10
» 불륜사이로 착각…후배에 성폭행 당하는 아내 촬영한 남편 [2] 계란과자 2016.08.16 1 0 10
195 서울시장하고 휴식해야할듯. [1] 피잣 2016.08.16 1 0 10
194 "北, 병력부족에 軍 면제 대상도 규정 고쳐 징집" 계란과자 2016.08.12 1 0 10
193 '휴가중' 朴대통령 지지율, 우병우 의혹으로 소폭 하락 계란과자 2016.07.30 0 0 10
192 "소비자는 상품을 먹는 게 아니야. 정보를 먹는 게지." file R.Journey 2019.05.03 0 0 9
191 얼굴 순둥이 같다고 믿지마라. [2] R.Journey 2019.04.09 1 0 9
190 보수뿐만이 아니다. [3] R.Journey 2019.04.04 1 0 9
189 모든 정권이 장관들이 사과만 하면 문제가 엎어짐. [6] 우린.그루트 2019.03.19 0 0 9
188 탈코하면 장수한다니!!!! [2] 우린.그루트 2019.03.08 1 0 9
187 하태경 한발 늦었다. 강남경찰서 버닝썬 손 떼라. 우린.그루트 2019.02.23 1 0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