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https://news.v.daum.net/v/20181009075758870


자신을 무시했다는 이유로 잠자는 남편에게 끓는 물을 쏟아 붓고 흉기를 휘두른 부인이 결국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은 평소 아내가 정신질환으로 치료를 받고 있다는 가족들의 진술에 따라 

정확한 사건 경위를 파악 중이다.

9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성동경찰서는 함께 자던 남편에게 끓는 물을 부어 화상을 입히고 흉기를 

휘두른 혐의로 부인 A(38ㆍ여) 씨를 현장에서 체포해 조사 중이다. -기사일부


음 어지간히 심각한 범죄가 아니라면 절대 뉴스에 안나오는 여성에 의한 가정폭력이

나오다니 상태가 엄청 위중한가봅니다. 사주경계 이젠 남녀 노소 모두 필수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1312 하태경 한발 늦었다. 강남경찰서 버닝썬 손 떼라. new 우린.그루트 2019.02.23 0 0 4
1311 국정논단 폭로한 노승일, 짓던 집 전소. new 우린.그루트 2019.02.23 0 0 7
1310 검찰, 버닝썬 ㅎㅎ 개돼지 신경 안씀. 구속영장반려! new 우린.그루트 2019.02.23 0 0 6
1309 설훈 그래도 남자 새끼들이 못배움! new 우린.그루트 2019.02.23 0 0 6
1308 검찰, 무고. 위증 등 역고소 먹으면 보호하기로 함. new 우린.그루트 2019.02.23 0 0 2
1307 "못배운 새끼들 탓임!" [5] update R.Journey 2019.02.22 1 0 12
1306 거 잘못 아네. 한국이면 지원자들 넘칠텐데. [4] update R.Journey 2019.02.22 1 0 11
1305 HTTPS 차단 반대 국민청원에 대한 응답. [4] update 우린.그루트 2019.02.22 1 0 8
1304 블랙리스트와 미세먼지 저감법 의혹! 우린.그루트 2019.02.22 1 0 6
1303 버닝썬 수사중 팔은 안으로 굽는 경찰 파와!! 우린.그루트 2019.02.22 1 0 9
1302 올해 아니 인류 역사상 해외토픽급 판결등장. [2] 우린.그루트 2019.02.22 1 0 7
1301 술먹고 악셀 풀로 밟다가 발떼면 4명 죽어도 무죄 급!? [4] 우린.그루트 2019.02.22 1 0 13
1300 ??:노동자 죽으면 어떠하랴 [3] R.Journey 2019.02.21 1 0 11
1299 성무고죄 형량 강화가 필요하다 [5] R.Journey 2019.02.21 1 0 8
1298 그냥 어린 게 좋다 해라 [3] R.Journey 2019.02.21 1 0 4
1297 이명희 유전자 너무 열일중 마카다미아넛! 헬파이어! [2] 우린.그루트 2019.02.21 1 0 6
1296 지금 여성부에게 가장 절실한건 성인의 지능! [2] 우린.그루트 2019.02.20 1 0 9
1295 권력에 취했다 이거지. [2] R.Journey 2019.02.20 1 0 7
1294 대구 사우나 화재로 2명 사망 70여명 부상. 우린.그루트 2019.02.19 0 0 6
1293 윤봉길의사 장녀 윤주경 전관장. 보훈처 폭로! [2] 우린.그루트 2019.02.19 1 0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