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http://www.kookje.co.kr/news2011/asp/newsbody.asp?code=00&key=20180711.99099005136


한 이용자는 예수상을 직접 촛불에 그을리는 모습을 공개하며 “불에 잘 안타서 성체를 준비했다”며 

기독교에서 사탄을 의미하는 ‘666’을 성체에 적어 불에 태우는 등의 만행을 저질렀다. 

해당 게시물은 50여 개의 추천을 받는 가운데서도 1개의 반대를 받을 뿐 커뮤니티 내에서 별 다른

반대 의견을 얻지 못한 것으로 파악됐다. -기사일부


성체를 넘어서 예수상과 십자가도 불태우네용. 문통령이 얼마나 졸라게 빨아주면 12억 카톨릭과 

9억의 개신교와 성공회에 도전장을 내미네용. 5억의 정교회에도 선빵을 날리고 있습니다.

ㅋㅋㅋㅋㅋㅋ 힘이 남아도니까 저걸 건드네용. 13억 이슬람이 못한 일을 몸소 하다니

대단합니다. 코란만 태우면 완벽한데 말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1344 오산교통, 파업 유보…임금협상은 결렬 [4] 캠핑장의회색 2018.02.01 1 0 5640
1343 세종교통공사 노조 23일 오전 10시 버스 파업 예고 [4] 캠핑장의회색 2018.05.22 1 0 3029
1342 [어제] 창원 시내버스 임협, 파업 직전 극적 타결 [4] 캠핑장의회색 2018.06.07 2 0 2624
1341 영천-서울간 고속버스의 이용이 편리해진다! [2] M.A.N 2017.11.05 2 0 690
1340 朴대통령의 인용 잘못에 청와대 군색한 해명 계란과자 2016.07.08 3 0 220
1339 진짜 ‘마약 요리’ [6] 계란과자 2016.01.25 4 0 215
1338 아베 "'위안부 강제연행 증거없다' 입장 불변" 계란과자 2016.01.19 1 0 215
1337 신천지 위장 평화 행사장서 기저귀 대량 발견..무슨일이? [2] 계란과자 2016.09.20 0 0 209
1336 너 금수저 나는 흙수저, 보드게임으로…'수저게임' [1] 계란과자 2016.01.25 3 0 196
1335 ‘트럼프 영국 입국 막을까’ 의회 토론 이끈 ‘시민 청원’ [4] 계란과자 2016.01.20 4 0 195
1334 伊서 엄격한 채식주의 식단으로 양육한 아기 잇따라 병원행 피잣 2016.07.09 1 0 194
1333 ‘응팔’에서 성보라가 읽던 그 책···다시 나온 ‘슬픈 우리 젊은날’ file 계란과자 2016.01.28 2 0 192
1332 왜 구속을 안하다가 사건이 공론화되야 구속을 할까용?! [6] 욕하고싶은 2018.06.15 3 0 184
1331 에쎄 라이트 1갑 아시아권 수출가 391원…제조원가는 얼마야? [3] 계란과자 2016.07.07 1 0 184
1330 손혜원, SNS 통해 '이브자리 디자인' 표절 의혹 반박 계란과자 2016.07.08 2 0 166
1329 [한컷뉴스] 유모차 끄는 남자아이, 혹시 어색한가요? [2] 콜록 2015.11.10 1 0 157
1328 있어야 할건 다 있구요 전라도 상인만 없는 화개장터~~ 계란과자 2016.01.22 0 0 154
1327 박근혜 비판 명예훼손 3년 구형, 둥글이 박성수 최후변론 [1] iamtalker 2015.11.27 0 0 154
1326 위안부 할머님들의 생활비를 끊겠다는 정부.. [2] 관리소장 2015.11.09 2 0 152
1325 물러간 한파…26일 낮부터 영상기온 회복 계란과자 2016.01.26 0 0 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