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연구)'상극' 이야기의 효과.

2018.08.08 12:15 조회 수 17 장작추가 1 / 0

 



..


그 '성녀'에 대해.



백옥보다도 희고, 생기의 윤기가 흐르는 피부.

빛도 시샘할 초롱초롱함이 가득한 눈동자.

앵두를 떠올리게 하는 입술.



비칠듯 면사포를 쓴 머리.

말끔하고 티없는 기다란 흰 장옷.

그 아래 테로 드러나고 들어가는 몸 곳곳들.

가지런히 모은 손은 어떤 조각가도 못따라.








보름달이 뜬 어둑한 밤에.


그녀 뒤를 몰래 따라.


도착한 

다쓰러져가는 신전.






먼지 가득하고.

곰팡이의 역한 냄새가 가득하고.

쇠붙이 창틀은 녹 슬고.

부서지고 스러진 나무 의자들.


마귀 아귀마냥 부서진 창틀에 걸린 달빛 그림자.




그런 여전히 놓지 않은 손으로 걸으시는 그녀는.




멀찍이 전당 구석에서 웅크린 채 부들부들 떨고 있는 역겨운 기분을 풍기는 검은 덩어리를 향해.
















여까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8 강추정독글)집착과 자유 [2] file I.Journey 2018.08.27 13
277 ..이 곧 고통이거늘. [2] I.Journey 2018.08.26 9
276 생각단상)왜 종이를 찢는가 [2] I.Journey 2018.08.22 9
275 생각단상)불만족. [3] I.Journey 2018.08.19 11
274 독백)흰둥이 짐승과 검둥이 짐승 [3] I.Journey 2018.08.19 10
273 [여름특급? 글공부]-그 연안에서- [2] I.Journey 2018.08.13 8
272 시대를 너무 앞서간 '동백꽃'. [2] I.Journey 2018.08.11 23
271 시 쓰기..실패. [3] I.Journey 2018.08.08 61
» 연구)'상극' 이야기의 효과. [2] I.Journey 2018.08.08 17
269 '옹'께서 빡칠만 하시겠네. [3] I.Journey 2018.08.08 16
268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에 대한 단상. [4] I.Journey 2018.08.06 20
267 얼렁뚱땅사전극화)그럼 '금리'를 내리면? [2] file I.Journey 2018.08.04 12
266 소설작품계 기괴한 두 사례. [5] I.Journey 2018.08.01 21
265 얼렁뚱땅사전극화)그럼 '금리'가 늘면? [9] file I.Journey 2018.08.01 16
264 양덕물 작품 속의 종교vs이성 [8] I.Journey 2018.07.31 24
263 얼렁뚱땅사전극화)왜 '금리'가 경제에 영향줘욧?-이자 개념- [3] file I.Journey 2018.07.30 12
262 얼렁뚱땅사전극화) '브로커리지'가 뭐에요~? [4] file I.Journey 2018.07.28 17
261 아트겔 슈피겔만의 '쥐'에서 인상받은 장면. [2] I.Journey 2018.07.27 11
260 긴 글을 잘쓰는 사람은 [7] I.Journey 2018.07.26 27
259 가상면담)'권력' 중에 최고는 뭘까. [4] I.Journey 2018.07.25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