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1&oid=020&aid=0003181444&lfrom=memo


신지예 녹색당 공동운영위원장은 16일 이수역 폭행사건 연루자의 첫 신체접촉은 여성이 남성의 

손을 치면서 시작됐다는 경찰 관계자의 발언과 관련, “수사 결과가 아니라 그냥 어떤 한 경찰의 

입장이다. 공식 결과라고 볼 수 없다”고 말했다. -기사일부


응 cctv랑 증인까지 씹고 내말을 믿어라! 라는 내용입니다.

여시를 믿으란 년들이랑 뭐가 차이가 있는지 언론대신 일베를 믿으란 놈들이랑 

뭔차인지 1도 모르겠습니다. 신흥사이비 교주도 정치인이라고 빨아주네용.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1862 '형님'께서 날린 '궁'에. [1] new H.Journey 2018.12.12 1 0 9
1861 권*린에 이은 범죄자'놈'. [2] H.Journey 2018.12.10 1 0 15
1860 여혐기업 재기해라! 융융융 [4] 인어 2018.12.08 2 0 20
1859 역시, '생명존중사상'따윈 ㅗ [2] H.Journey 2018.12.08 1 0 15
1858 마오쩌둥 : 한궈짱! 다이죠부! [4] H.Journey 2018.12.08 1 0 21
1857 차라리 이 '코인'을 사자. [7] H.Journey 2018.12.08 2 0 13
1856 겜 하실때 아이템 복사하고 그러심 안돼요. [2] file 인어 2018.12.08 2 0 12
1855 이 과일은 '이로운' 과일이다. [6] H.Journey 2018.12.07 2 0 12
1854 미국이 얼마나 무서웠으면. [6] H.Journey 2018.12.07 2 0 9
1853 신종 족욕법? [2] file H.Journey 2018.12.07 1 0 15
1852 바닥에 앉아 먹을 순 없자나요. [1] file 쿠데리 2018.12.04 1 0 10
1851 의외의 페미니스트 (역시 탈 한남) [1] file 쿠데리 2018.12.04 2 0 17
1850 이순신 : 뭐? 나만큼 '자연재해'가 또 있다구? [2] H.Journey 2018.12.02 1 0 14
1849 뭘 두고와? [2] file H.Journey 2018.12.02 1 0 12
1848 그, 금세기 최고의 철학자! [2] H.Journey 2018.12.01 1 0 10
1847 흠..'긴급'작전이니. [2] file H.Journey 2018.12.01 1 0 29
1846 이 여성은 인정한다..(음울) [2] H.Journey 2018.12.01 1 0 16
1845 21세기 '저주' 주문서 [3] H.Journey 2018.11.30 1 0 12
1844 '화염' 속성적 망치. [3] H.Journey 2018.11.30 1 0 11
1843 건물주를 암만 욕해도. [2] file H.Journey 2018.11.28 1 0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