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오늘도 울 어머니 대박이시네용.

2018.01.21 22:04 조회 수 21 장작추가 1 / 0

가방에 냄새가 나니까 내놓았더니 안난다고 들여 놓으셨습니다. 

3가지 이야기 하시더군요. 

1 남주자.

2 버리자.

3 본인 달라. 


싫다고 하고 도로 내놓고 냄새 빼고 있습니다. 중국산은 다른게 문제가 아니라

냄새가 문제입니다. 암튼 가방은 맘에 듭니다. 냄새가 심한거죠. 그나저나

이름표를 쓰던지 유성매직으로 쓰던지 해야겠습니다. 영 불안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4231 일교차가 크게 느껴집니다. [12] 욕하고싶은 2018.05.21 3 0 16
4230 성년의 날 기념으로 꽃 받았습니다. [3] file 156 2018.05.21 3 0 27
4229 또 농담 아니라 은수저 저니의 지금까지. [5] F.Journey 2018.05.21 1 0 16
4228 한상균 전 위원장이 출소했네요 [12] 캠핑장의회색 2018.05.21 3 0 27
4227 요즘 혜화동에서 시위 하나요? [8] 인어 2018.05.21 3 0 17
4226 구본무 lg 회장 별세! [6] 욕하고싶은 2018.05.20 1 0 29
4225 혜화동부터 더민주까지.... [2] 욕하고싶은 2018.05.20 1 0 20
4224 일하다가 긴장할때 [2] 닥치고돌격 2018.05.19 2 0 17
4223 수지쉴드 써먹는 약한 서희 대박이네요. ㅋㅋㅋㅋ [2] 욕하고싶은 2018.05.19 3 0 24
4222 근데 말입니다. 오늘 혜화동 쿵쾅져스시위 말이에요. [8] 욕하고싶은 2018.05.19 2 0 35
4221 대한민국 페미니즘 새로운 아다만티움 쉴드를 얻다. [4] 욕하고싶은 2018.05.19 1 0 28
4220 대한민국 락이 인기가 없는 이유 [10] 계란레몬과자 2018.05.19 2 0 19
4219 드라마 ‘시그널’ 다시보기 [9] 계란레몬과자 2018.05.19 2 0 27
4218 어릴때 교육이 중요한 이유... [8] 욕하고싶은 2018.05.19 3 0 20
4217 현재 찻잔속 태풍 근황. 수지 뜬금포 페미전사행?! [2] 욕하고싶은 2018.05.19 1 0 23
4216 비가 오고 난 뒤 하늘이 맑네요 [3] F.Journey 2018.05.19 1 0 15
4215 헐... 이곳에 일베충들이 왔다갔나 보군요 [10] 캠핑장의회색 2018.05.18 4 0 29
4214 목포태생의 5.18이야기... [6] 욕하고싶은 2018.05.18 2 0 13
4213 5.18광주민주화운동38주기네요. [3] file Orange 2018.05.18 3 0 21
4212 미친 것들..교통 게시판에도. [7] F.Journey 2018.05.18 3 0 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