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다들 성체훼손의 심각성을 잘 모르시는 것 같군요.

2018.07.12 20:57 조회 수 31 장작추가 3 / 0

정신 못차리는 아새끼들은 이게 사소한 일이라느니 천주교내 성적 추문에 대해서는 왜 조용했냐느니, 다른 데서도 신성모독 했는데 왜 나만 가지고 이러냐느니, 공권력이 침탈한 거랑 이게 같은 거냐느니, 이것 또한 미러링이라느니 온갖 헛소리를 지껄이고 있습니다.


심지어 나무위키에서도 중대성을 제대로 설명하지 못하였습니다. 지방이든 불상이든 사리든 다 '상징물'에 불과하거든요. 하지만 성체는 '예수의 몸' 그 자체입니다. 그래서 비교인들이 이해하기 힘들 정도로 충격을 받는 겁니다.


굳이 비유하자면 부모님 몸에 누군가 상해를 입힌 거 정도로 이해하면 됩니다. 성체는 세속적 금전가치는 무시할 정도지만(개신교용 성찬떡이 1000개에 3만원), 사제의 축성을 거친 성체는 석가모니 진신사리와 비교할 수 없는 종교적 가치가 있습니다. 헌데 이런 것을 정신나간 워마드는 이해하지도 않고, 나무위키도 제대로 언급하지 못했습니다.


무슨 특별한 의도가 있었다면 차라리 성물방에서 십자고상 사다가 하고싶은대로 하는 게 더 나았을 겁니다. 그러면 화제는 됐겠지만 찌질한 관종이 또 이상한 짓 한다고 넘어갔을 텐데 말이죠. 이런 건 주교회의가 거들떠보지도 않았을 겁니다.


은하선이 딱 적절한 한마디 남겼더군요. '의미없이 내뱉는 욕은 의도조차 망친다'.


하루빨리 잘못을 깨닫고 자중하는 게 좋겠지만, 성체모독이 워낙 특이한 교리인데다 걔네들이 그걸 알 지적수준도 안 되니 앞으로가 걱정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4588 엊그제는 회식으로 무리하고.. [2] H.Journey 2018.09.07 1 0 11
4587 10월 월.요.일.이.라.구!!(부글부들!) [2] H.Journey 2018.10.01 2 0 13
4586 광고글이 너무 심하네요. [2] iamtalker 2018.09.05 3 0 20
4585 빛에서 그늘을 대비해 문제 답을 찾을 때. [5] file H.Journey 2018.09.10 1 0 11
4584 페미 메갈류들이 싫은 이유가 하나 더있습니다. [2] 욕하고싶은 2018.09.10 1 0 13
4583 보배 오판 사건 20만 초과 그러나! [2] 욕하고싶은 2018.09.08 3 0 23
4582 이번사건 페미들 수법중 하나.! [9] 욕하고싶은 2018.09.08 2 0 18
4581 지금 보배 스치면 6개월 사건 사람 풀었네요. [2] 욕하고싶은 2018.09.08 1 0 34
4580 대한민국 인권의식은 아직 멀었습니다. [14] 계란레몬과자 2018.09.08 2 0 17
4579 약긴글)갈수록 확실해지는 것들. [6] H.Journey 2018.09.08 2 0 14
4578 이제 속설을 바꿔야 합니다. 재판 덕분에요. [8] 욕하고싶은 2018.09.08 0 0 17
4577 극렬문빠충 새끼들이 박사모급 지능인 이유! [2] 욕하고싶은 2018.09.08 1 0 17
4576 신기해서 계속 보게 되는 카운터! [3] 욕하고싶은 2018.09.08 1 0 23
4575 보배사건 같은 법조인이 본 시각의 판단. 랴.. 이건! (맨 밑요약있음) [6] 욕하고싶은 2018.09.08 1 0 30
4574 개인적으로 생각해보건데 이번 보배판결 청원 말입니다. [8] 욕하고싶은 2018.09.08 1 0 23
4573 성지다! 성지가 나타났다. 펜스룰은 도움안됨! [4] 욕하고싶은 2018.09.07 1 0 26
4572 근데 광고충들 말입니다. [2] 욕하고싶은 2018.09.07 1 0 18
4571 으으..화장실을 몇번 갔다오는 지.. [6] H.Journey 2018.10.13 3 0 15
4570 교통사고 피해자 위로 후진..2심도 살인 인정 안 돼 [2] 酒袋飯囊 2018.10.12 3 0 8
4569 날씨가 극적으로 추워지네요 [2] H.Journey 2018.10.12 2 0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