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다들 성체훼손의 심각성을 잘 모르시는 것 같군요.

2018.07.12 20:57 조회 수 31 장작추가 3 / 0

정신 못차리는 아새끼들은 이게 사소한 일이라느니 천주교내 성적 추문에 대해서는 왜 조용했냐느니, 다른 데서도 신성모독 했는데 왜 나만 가지고 이러냐느니, 공권력이 침탈한 거랑 이게 같은 거냐느니, 이것 또한 미러링이라느니 온갖 헛소리를 지껄이고 있습니다.


심지어 나무위키에서도 중대성을 제대로 설명하지 못하였습니다. 지방이든 불상이든 사리든 다 '상징물'에 불과하거든요. 하지만 성체는 '예수의 몸' 그 자체입니다. 그래서 비교인들이 이해하기 힘들 정도로 충격을 받는 겁니다.


굳이 비유하자면 부모님 몸에 누군가 상해를 입힌 거 정도로 이해하면 됩니다. 성체는 세속적 금전가치는 무시할 정도지만(개신교용 성찬떡이 1000개에 3만원), 사제의 축성을 거친 성체는 석가모니 진신사리와 비교할 수 없는 종교적 가치가 있습니다. 헌데 이런 것을 정신나간 워마드는 이해하지도 않고, 나무위키도 제대로 언급하지 못했습니다.


무슨 특별한 의도가 있었다면 차라리 성물방에서 십자고상 사다가 하고싶은대로 하는 게 더 나았을 겁니다. 그러면 화제는 됐겠지만 찌질한 관종이 또 이상한 짓 한다고 넘어갔을 텐데 말이죠. 이런 건 주교회의가 거들떠보지도 않았을 겁니다.


은하선이 딱 적절한 한마디 남겼더군요. '의미없이 내뱉는 욕은 의도조차 망친다'.


하루빨리 잘못을 깨닫고 자중하는 게 좋겠지만, 성체모독이 워낙 특이한 교리인데다 걔네들이 그걸 알 지적수준도 안 되니 앞으로가 걱정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4828 어제 녹은 눈이 얼어붙었군요 new R.Journey 2019.02.16 0 0 2
4827 클럽을 조심해야하는 이유 [2] update 매댕이 2019.02.15 2 0 8
4826 으아니이이 눈내린다아아아. [2] update R.Journey 2019.02.15 1 0 8
4825 렘섬웨어 갠크랩 5.1 강력하더군요. [2] 우린.그루트 2019.02.14 1 0 8
4824 발렌타인 데2 따위이이인. [3] R.Journey 2019.02.14 1 0 8
4823 제가 충무공 팬이라서 그런디요 [10] 계란레몬과자 2019.02.13 3 0 16
4822 한숨)가격 싸면 사약도 먹는 게 인간이지.. [2] R.Journey 2019.02.13 1 0 8
4821 포르노를 합법화 하자는 내용의 청와대 국민청원 입니다. [1] 엄지꼼지. 2019.02.12 1 0 17
4820 보자 보자 하니까 이젠 여가부에서도 게임 확대 모니터링 하겠다고 합니다. [2] 엄지꼼지. 2019.02.12 2 0 13
4819 벌써부터 노무현이 보이네. [4] R.Journey 2019.02.12 0 0 21
4818 ㅋㅋㅋㅋㅋ 저 같은 컴맹은 죽어나는 소식! [3] 우린.그루트 2019.02.11 1 0 16
4817 추워... [2] R.Journey 2019.02.11 1 0 12
4816 요즘 인터넷 보면서 공감되는 짤 [2] file 쿠데리 2019.02.10 1 0 13
4815 담주 풀근무고, [3] R.Journey 2019.02.10 1 0 5
4814 국회의원+좋은 대접=!!! [2] 酒袋飯囊 2019.02.09 2 0 21
4813 지난 연휴동안 곰곰히 생각한 거. [3] R.Journey 2019.02.09 1 0 14
4812 뺑반 절대 보지 마세요 [2] 酒袋飯囊 2019.02.09 2 0 8
4811 흙흙..오늘까지 연휴 끝. [4] file R.Journey 2019.02.08 1 0 27
4810 냠 페미가 짜증나서 칼럼에 정리중입니다. 근데 깁니다. [2] 우린.그루트 2019.02.08 1 0 13
4809 대전 도시철도 2호선 트램(노면전차)홍보 영상입니다. [1] 엄지꼼지. 2019.02.07 1 0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