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Remember 0416

2018.04.16 12:35 조회 수 17 장작추가 2 / 0

2014년 4월 16일 남해에서 여객선 세월호가 침몰했고, 국가는 그 승객 중 어느 하나도 구조하지 않았습니다. 


물 위에 뜬 생존자들은 인근 어민 150명이 자기 배 60여척을 끌고 와 구조했고, 배 안에 남겨져 있던 생존자들은 민간 잠수사 200명이 구조하려 하였으나 해경의 조직적인 방해로 제대로 된 구조작업을 하지도 못한 채 철수해야 했습니다.


세월호 선체는 2년 11개월만인 2017년 3월에서야 인양되어 육지로 올라왔고, 그 날부터 현재까지 새누리당과 그 후신의 방해와 폄하 속에 선체 조사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그 날의 악인들은 일부 벌을 받았거나 받기 위해 재판 중에 있지만 그 날 의로웠던 사람들에 대한 보상 소식은 들려오지 않고 있습니다. 모두가 박근혜와 최순실과 구원파와 해경에 분노를 하고 있지만 승객을 구하기 위해, 학생을 구하기 위해 가라앉는 배로 들어간 승무원과 교사, 동료 승객들의 소식을 우리는 듣지 못하고 있습니다. 잠수병의 무서움을 알면서도 하루에도 몇 번씩 급류 속으로 들어가 목숨을 걸었던 민간 잠수사들에 대해서도 우리는 듣지 못하고 있습니다.


피해자와 가해자를 기억하는 만큼이나 그 날의 의인들을 기억하는 것도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들을 기억함으로써 그 날의 비극도 적폐 세력에 의한 국가와 국민의 패배가 아니라 현장에서 승리를 만들어간 시간으로 기억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그 승리의 기억이 피해자와 그들의 비극을 지켜본 대중의 트라우마를 치유할 수 있을것이라 믿기 때문입니다.


그렇게 그 날을 기억합시다.


잊지 말아야 할 ‘세월호 의인’ 10명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4772 컴타군의 메인 쿨러가 나갔습니다. [1] new 우린.그루트 2019.01.18 1 0 2
4771 엠빅뉴스에서 다룬 수도권 집중화의 문제점 관련 영상들 입니다. [2] new 엄지꼼지. 2019.01.18 1 0 4
4770 진짜 사람이 미워지네.. [1] update Z.Journey 2019.01.18 2 0 6
4769 흥미?)저니의 어두운 면 테스트. [4] file Z.Journey 2019.01.17 1 0 6
4768 정말 암만 생각해도 '유학'도 무시 못한다니깐요. [3] Z.Journey 2019.01.17 1 0 7
4767 요즘은 '분수'에 대한 사례를 모으는 중입니다. [4] Z.Journey 2019.01.16 1 0 15
4766 컴을 바꾸는 계획.. [3] Z.Journey 2019.01.15 1 0 7
4765 오늘 날씨 정말 미쳤군요;;;; [3] file Z.Journey 2019.01.14 1 0 4
4764 아오 쉬불 미세먼지 미치겟네. [1] 우린.그루트 2019.01.14 1 0 5
4763 날씨 상태가???? [2] file 으_망자냄새 2019.01.14 2 0 11
4762 보름가량 남았다.. [5] Z.Journey 2019.01.14 1 0 4
4761 아니, 디스워 오브 마인이 젤 어렵네요 [3] file Z.Journey 2019.01.13 1 0 5
4760 새벽에 모닥불이 썹다를 했습니다. ㄷㄷㄷ [4] 우린.그루트 2019.01.12 1 0 12
4759 결국, 디스워 오브 마인(..)을. [4] Z.Journey 2019.01.12 1 0 14
4758 그으으으으으으음. [2] Z.Journey 2019.01.11 1 0 6
4757 핡 넘무 오랬만에 오니 뭘쓸지 모르겟네여 [5] file 으_망자냄새 2019.01.10 2 0 10
4756 진짜 심각하구나 핑크왁싱, 정치적올바름왁싱이. [2] Z.Journey 2019.01.10 1 0 7
4755 올 하반기엔 여성계에 수술 들어가지 않을까 조심스레 전망해 봅니다. [1] 인어 2019.01.09 1 0 7
4754 뭐? 로보토미가 국산품이었다구? [5] file Z.Journey 2019.01.09 1 0 12
4753 또 추워진다니이이이 [2] Z.Journey 2019.01.08 1 0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