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여혐혐혐의 등장에 관하여..?

2015.11.13 12:55 조회 수 126 장작추가 5 / 0

인터넷을 돌아다니다 보니 벌레소굴에서 메갈의 포스트잇 프로젝트를 미러링해서 메갈을 조롱하는 게시글이 올라왔다 하더군요 ㅇㅁㅇ..


일워에서도 한창 점령이 시작될 즈음에 관련해서 한번 글을 올린적이 있었죠. 뭐, 반응은 역시 영 좋지는 않았지만요.



어떤 사태를 해결하기 위해 그 사태와 똑같은 짓을 한다면, 과연 그게 해소될까요..?


분명 이번과도 같이 반발하려는 움직임이 더 크게 일어나겠죠. 왜 너네는 착한 미러링이고 왜 우리가 하는짓은 나쁜 일이냐는 논리로 말이죠.


그렇게 미러링의 미러링이 시작되고, 미러링의 미러링의 미러링이 시작되고.. 고만해 미친놈들아


결국에는 답이 없는 상황이 되겠죠. 피장파장의 오류를 정확히 묘사하는 예시이기도 하고요 미러링은.


그렇다면 이 악순환을 끝내는 방법은 무엇일까요..? 전 잘 생각이 안나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269 페미니즘 판 뒤집기 [2] iamtalker 2018.12.03 1 0 21
268 언론 판 뒤집기 [8] iamtalker 2018.12.02 1 0 40
267 밑져야 이득인 제로썸 리스크 하이리턴! 욕하고싶은 2018.09.10 0 0 13
266 소모되는 남자와 섹스 로봇. [3] H.Journey 2018.10.13 0 0 20
265 싸이보다 BTS인 이유. [2] H.Journey 2018.11.28 1 0 17
264 남성향 컨텐츠 없애기와 페미나치의 말장난. 요약있음. [6] 우린.그루트 2018.11.26 1 0 14
263 인간을 규정하는 새로운 법칙 `탓`. 인권쟁이 개호로쌍놈인 근거. 우린.그루트 2018.11.23 0 0 16
262 누군가를 피 묻히고 싶다면. [3] file H.Journey 2018.11.18 1 0 16
261 어디든 개호로 새끼는 있지만... [3] 우린.그루트 2018.11.12 1 0 14
260 ?? : 10년이 지나도 안변한다. [5] H.Journey 2018.09.27 1 0 16
259 자본주의의 미래를 생각하며 [4] iamtalker 2018.09.26 2 0 16
258 전날 쓰던 것 계속 쓰겠어 [5] newfile 쿠데리 2018.12.11 1 0 10
257 취한듯이) 어떻게 된 것이 니들은 맨날 배신당하고 속냐? [2] updatefile 쿠데리 2018.12.10 2 0 15
256 인권위원장과 출산률. 결론은 돈! [4] 우린.그루트 2018.12.09 1 0 18
255 복지의 맹점. [3] H.Journey 2018.12.08 1 0 19
254 바로 '우리'다. [3] H.Journey 2018.09.19 1 0 18
253 제사에 얽히는 천태만상 대가리들. [6] H.Journey 2018.09.17 1 0 21
252 한국 야구가 개병신인 이유. 우린.그루트 2018.09.16 0 0 11
251 비정규직, 계약직은 공무원부터 시작인겁니다. 기업이 아니에요. [2] 우린.그루트 2018.09.15 1 0 21
250 제가 페미 강점기가 32년 남았다고 했나요? 오산입니다. [6] 우린.그루트 2018.09.13 1 0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