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여경이 야근 안함.jpg


여성취객 대응 메뉴얼이랍니다. 남경 3명이 간이들것으로 이송하게 한답니다.

이거 갑룡이 새끼 대가릴 후려갈겨야죠. ㅋㅋㅋ 3가지 궁금증이 있습니다.

냥이 목에 방울 달기입니다. 


1) 저 여자들 들것 위로 어찌 옮기나요? 신체접촉과, 여성의 거부감, 성범죄 예방이라고

하는데 들것 위로 누가 들어주나요?

2) 여경은 야근수당에 인사점수까지 나오는데 야근을 안하는데 미친듯이 뽑는 이유는요?

여성취객 상대할 여경이 없다니 이해가 안갑니다.

3)이미 남경을 준 성범죄자로 취급하고 나온 대응 매뉴얼인데 갑룡이 새끼는 지도

준 성범죄자로 본다면 왜? 경찰을 할까용?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1748 뒤틀린 황천의 조기구이.jpg [2] file Orange 2018.10.03 2 0 21
1747 어..'다리'가 아니라 [2] H.Journey 2018.10.02 1 0 9
» 여경이 다 어디 갔냐고 묻거든!? file 우린.그루트 2018.10.02 0 0 17
1745 파오후가 말해주는 멸치들의 착각.jpg [3] file Orange 2018.10.01 3 0 34
1744 (눈물)후, 훌륭한 교육자로다.. [2] file H.Journey 2018.09.29 1 0 12
1743 크롬 신은 위대하다! [2] H.Journey 2018.09.29 1 0 18
1742 자본주의 : 날 까던 게 저 작품이라며? [2] file H.Journey 2018.09.29 1 0 19
1741 양덕)내 가마니..보아하니 저쪽 '놀이동산'이 [2] H.Journey 2018.09.27 1 0 12
1740 악마는 건드는 게 아니라 했다.. [2] file H.Journey 2018.09.27 1 0 8
1739 어금니 꽉 물어라. '렌치' 들었다. [2] H.Journey 2018.09.26 1 0 10
1738 쯧쯧. 아직도 아저씨를 무시하다니. [2] H.Journey 2018.09.26 1 0 9
1737 으음! 이 맛엔 '사탄'이 깃들였구나! [2] H.Journey 2018.09.25 1 0 9
1736 한국 게임 계통 미스테리. [3] H.Journey 2018.09.25 2 0 12
1735 다시는 주판을 무시하지 마라! [3] H.Journey 2018.09.25 1 0 9
1734 식은땀)일본엔..간달프급 포스의 [4] H.Journey 2018.09.25 1 0 19
1733 우리는 테러와 협상하지 않는다. 다만 사살할 뿐~ [3] file 쿠데리 2018.09.24 2 0 14
1732 롤러코스터타이쿤: 내새끼♡ [2] H.Journey 2018.09.24 1 0 13
1731 신선한..'토끼'..! [4] file H.Journey 2018.09.24 1 0 9
1730 나무 깎는 진정한 대현자. [2] file H.Journey 2018.09.24 1 0 14
1729 쿠, 쿠파가 '반란'을 일으켰다!! [2] H.Journey 2018.09.24 1 0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