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공포에 빠진 인간 얼굴.

2019.03.27 15:32 조회 수 53 장작추가 1 / 0

 https://m.blog.naver.com/rlatjdgus195/221498203082







저것도 그렇고,


그 유명한 1차 대전 참호 전 당시 '셸 쇼크' 일어난 한 병사의 얼굴이 '그나마' 좋다는 거.


이유는 '끔찍한 상황'에 도래했는데도 불구하고 '아무 반응이 없다'는 건 둘 중 하나.



-완전 정신이 박살났거나.

-사이코패스를 넘었거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444 '간절함'은 공간을 초월한다. R.Journey 2019.03.30 0 0 31
» 공포에 빠진 인간 얼굴. [4] R.Journey 2019.03.27 1 0 53
442 모성애가 없긴 없나보다. [2] R.Journey 2019.03.13 1 0 42
441 한국의 고독사. [4] R.Journey 2019.03.10 1 0 28
440 안전띠를 맵시다 여러분. [3] R.Journey 2019.02.13 1 0 37
439 화염방사기 준비하고 들어가긔. [2] Z.Journey 2019.01.29 1 0 25
438 겨울 예술작품 - 눈사람. [2] file H.Journey 2018.12.16 1 0 27
437 무시무시한 '폴리모프(변신)' 저주. [2] file H.Journey 2018.12.08 1 0 47
436 어느 '파충류 등장 마계' 영상. [2] file H.Journey 2018.11.28 1 0 44
435 그 '공포')그걸 열어선 안됐다.. [2] file H.Journey 2018.11.18 1 0 58
434 식은땀)동족포식으로 진화해가는 겐가.. [2] file H.Journey 2018.11.17 1 0 68
433 진짜공포주의)불로초의 정체. [2] file H.Journey 2018.11.15 1 0 113
432 얼른 이단심문소에 신고해야겠어. [2] file H.Journey 2018.11.08 1 0 43
431 법이 사적 제재를 금하는 eu [1] H.Journey 2018.10.14 1 0 49
430 루, 루이지..... [2] H.Journey 2018.10.13 1 0 29
429 '어느 작가'가 그린 40대 60대 미래. [2] H.Journey 2018.10.13 1 0 81
428 엠팍의 보빨쿨병러들 엄청나네용. [2] 우린.그루트 2018.09.22 1 0 49
427 최악 저주 '주문'. [8] file H.Journey 2018.09.14 1 0 122
426 공포스런 문자. [2] file I.Journey 2018.08.31 1 0 58
425 어떤 전후 [2] I.Journey 2018.08.24 1 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