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출처 : http://thering.co.kr/2237


95년도 늦여름이었을 겁니다. 
제가 94년에 입대해서 96년에 제대했거든요. 

훈련 중 부상으로 추간판탈출증(허리디스크) 판정을 받아서 육군D병원으로 후송을 갔는데 뭔가 시끌시끌한 분위기였습니다. 그래서 뭔 일이 있었냐고 물어보니……. 

어떤 군인이 육군D병원에 후송 왔는데 몇달뒤 친구가 병문안을 왔다고 합니다. 

그런데 그날 저녁 인원 체크하는데 그 사병이 보이지 않았다고 합니다. 
부대를 다 뒤져보니 매점 뒷 부근에 안면부를 다 도려내고 손가락 지문을 딸 수 없도록 잘라내고 수십 차례 난도질을 당한 시체가 있었다고 해요. 당연히 병원에서는 난리가 난 것이죠. 

그래서 헌병대에서 수사를 시작했는데요. 
사병이 살해당하던 날 정문초병에게서 이상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다고 합니다.

면회를 끝내고 나가는 어떤 군인의 손에서 많은 양의 피가 흐르고 있어서 좀 보자고 했데요. 근데 칼에 심하게 베인 상처가 있어서(과일 깎다가 베였다는 핑계를) 치료실로 보내서 몇바늘 꼬매어 치료받게 한 다음 보내주었다는 이야기입니다. 

그래서 그 군인의 신상을 파악해보니 그 살해 당한 군인의 친구였다는 겁니다. 
그 군인의 부대로 헌병을 보내어 추궁해본 결과 진짜 그 군인이 살해범이었습니다. 

그 친구를 죽인 이유는…….

평소 중학교 시절부터 고등학교 졸업 때까지 엄청나게 괴롭힘을 당했다고 합니다. 
심지어 대학교 시험마저도 그 친구 때문에 볼 수 없었다고 합니다.

그래서 항상 복수를 꿈꾸던 어느 날.
휴가를 나왔는데 동네 친구로부터 병원후송 이야기를 들은 순간 복수를 실행에 
옮겨야겠다고 생각했다고 합니다. 

그 친구를 죽일 목적으로 칼을 준비하고 병원 면회소 매점으로 불러내어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다가 담배 한대 피우자고 밖으로 불러내어 준비했던 흉기로 무자비하고  찌르고 난도질한 다음 얼굴껍데기를 다 벗겨내고 복수를 실행했다는 것이죠. 

손을 베인 것은 죽지 않으려고 발버둥치는 친구를 밀쳐내다가 실수로 베인 것입니다.
손이 베이지 않았고 초병이 그것을 발견하지 않았다면 영원히 미해결 사건으로 남을 뻔한 
사건이었습니다. 

[투고] 사이코키네시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414 당신에게도 일어난 무서운 이야기 제45화 - 그녀를 알고 있는 사람은 없다 [1] 전사미르 2018.04.04 1 0 13
413 당신에게도 일어난 무서운 이야기 제545화 - 현관문 [2] 전사미르 2018.02.22 2 0 31
412 저니의 공포 소재. [3] file F.Journey 2018.01.15 2 0 36
411 남영동 대공분실 건물 [3] 酒袋飯囊 2018.01.10 2 0 54
410 당신에게도 일어난 무서운 이야기 제488화 - 사라진 소녀 [1] 전사미르 2017.12.22 1 0 40
409 당신에게도 일어난 무서운 이야기 제39화 - 죽은 친구의 꿈 [1] 전사미르 2017.12.19 2 0 41
408 당신에게도 일어난 무서운 이야기 제33화 - 존재하지 않는 초소 [2] 전사미르 2017.12.18 2 0 37
407 당신에게도 일어난 무서운 이야기 제31화 - 소녀 [3] 전사미르 2017.12.12 1 0 30
406 당신에게도 일어난 무서운 이야기 제14화 - 꿈 [1] 전사미르 2017.12.04 2 0 31
» 당신에게도 일어난 무서운 이야기 제523화 - 육군D병원 살인사건 [2] 전사미르 2017.11.29 2 0 42
404 당신에게도 일어난 무서운 이야기 제28화 - 하얀 옷의 그녀 [1] 전사미르 2017.11.06 1 0 24
403 당신에게도 일어난 무서운 이야기 제30화 - 외할머니의 귀향 전사미르 2017.10.31 0 0 26
402 당신에게도 일어난 무서운 이야기 제558화 - 빨간 벽 전사미르 2017.10.26 0 0 37
401 당신에게도 일어난 무서운 이야기 제211화 - 안치소 전사미르 2017.10.25 0 0 26
400 육군훈련소 경험담 [4] 계란레몬과자 2017.10.24 2 0 66
399 공포영화는 좋으나 귀신은 싫어하는 이유 [2] 계란레몬과자 2017.10.24 1 0 44
398 당신에게도 일어난 무서운 이야기 제571화 - 훈련소 초소근무 전사미르 2017.10.24 0 0 26
397 당신에게도 일어난 무서운 이야기 제559화 - 귀신을 부르는 방법 전사미르 2017.10.12 0 0 36
396 당신에게도 일어난 무서운 이야기 제573화 - 친구 어머님의 예지몽 전사미르 2017.09.28 0 0 41
395 당신에게도 일어난 무서운 이야기 제583화 - 원혼의 방문 전사미르 2017.09.26 0 0 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