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일본제품 애용한다면서 고작 하는 게 소비재 구입인데, 그딴 거 암만 해봤자 어그로만 끌고 실제 일본에 보탬 되는 건 별로 없습니다.(같은 이유로, 저는 불매운동 자체에 대해 회의적이고 오히려 한일관계 분위기만 해치는 손해보는 일이라 생각합니다.) 더 큰 불매운동에 묻혀서 '그런 놈이 있다더라'식으로 넘어갈 뿐이죠.


뭐, 이해는 갑니다. 여행도, 자동차 구입도 거의 모든 사람에게 부담이 되는 일이니까요.(그래도 대마도 정도는 가줄 수 있을 텐데)


그래도 쉽게 일본에 대한 사랑을 확실히 보여줄 방법이 있습니다.


자동차 리스는 일정수준의 신용도가 있어야 하지만, 산X머니 리X코X 러X앤X시 등은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혹은 낮은 요건으로 손쉽게 돈을 빌릴 수 있습니다. 이 방법을 통하면 당장 목돈이 없어도, 일본에 대한 사랑을 평생에 걸쳐 보여줄 수 있습니다.


그런데 왜 일본맥주나 깨작깨작 마시면서 소소한 어그로를 끄는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4981 고요합니다 [1] holden 2019.07.20 0 0 8
4980 오랜만 입니다. (안부인사) file 쿠데리 2019.07.10 0 0 9
4979 스티브 유, 미국인은 방문하고 싶다(?) 계란레몬과자 2019.07.08 1 0 8
» 일베가 일본제품 애용운동 한다는데, 너무 소심해요. 酒袋飯囊 2019.07.07 0 -1 9
4977 이쯤에서 다시 보는 MB찬양가-내일의 태양 명박 酒袋飯囊 2019.07.07 0 -1 7
4976 웃겨서 공유 그린랜턴 자막 [1] file iamtalker 2019.07.06 1 0 18
4975 요즘 드는 생각 몇가지 酒袋飯囊 2019.07.05 0 -1 13
4974 둥둥둥 계란레몬과자 2019.07.03 0 0 14
4973 419 60주년, 518 40주년. 그러나 기념우표 발행은 없다? 酒袋飯囊 2019.07.02 1 -1 11
4972 의욕 충전을 하러 가야겠네요. 계란레몬과자 2019.06.29 0 0 7
4971 병실의 풍경 [3] iamtalker 2019.06.22 1 0 22
4970 요즘 홍콩에서 대규모 시위가 벌어지고 있는데. 엄지꼼지. 2019.06.22 1 0 16
4969 교통사고가 나서 차가 전복되었습니다. [4] iamtalker 2019.06.18 2 0 40
4968 오늘은 행복회로를 돌립시다 계란레몬과자 2019.06.15 0 0 15
4967 모닥불은 조용하네요. [4] 계란레몬과자 2019.06.12 2 0 29
4966 크흠흠 [1] 계란레몬과자 2019.05.30 1 0 13
4965 알렉산드리아 도서관 [2] 쿠데리 2019.05.25 0 0 35
4964 걸캅스를 안 보고 까보자 酒袋飯囊 2019.05.21 0 -1 28
4963 나이 30대 되고 이젠. R.Journey 2019.05.15 0 0 21
4962 연명하는 삶.. R.Journey 2019.05.13 0 0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