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http://v.media.daum.net/v/20180626121112496?f=m&rcmd=rn


"난민협약 가입국으로서 법적 당위성이 있지만, 실리도 있습니다. 국제사회 일원으로서 그 위상에 맞는 권한을 요구하려면 우리도 그만큼 참여해야 합니다. 가령 최근에 유엔 등 국제기구 자원봉사, 인턴십, 취업에 관심이 많습니다. 유엔에 취직한다면 부모님과 일가친척이 굉장히 좋아하실 거고, 국제기구에서 한국 사람을 더 많이 받아주길 원하실 겁니다. 국제기구 진출은 하고 싶은데, 국제기구가 추구하는 보편적 인권 가치에 동의하지 않는 것은 맞지 않습니다. 우리가 ‘국제’에만 관심 있고 ‘인권’에는 관심이 없다면, 국제사회도 우리 목소리를 듣지 않겠죠."




유엔에 취직하려면 금수저는 아니더라도 최소한 은수저는 되어야 도전할 수 있는데,

그 몇몇 좋으라고 난민을 받아들이자고?

이따위 예시 들어놓는다는 건 은수저 미만한테는 아무런 득이 될 게 없다는 거네?

그럼 난 단호히 난민 반대한다. 아시아 유일의 난민법 폐지해야 한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4343 수구님들, 인권은 사람으로 태어났으면 가지는 겁니다. [12] 계란레몬과자 2018.06.28 4 0 32
4342 경축 대한민국 독일 상대로 2:0 [9] 욕하고싶은 2018.06.28 2 0 22
4341 인도주의자라고 하는 인권쟁이들의 난민발언에 대한 의문! [27] 욕하고싶은 2018.06.27 2 -1 30
4340 콤플렉스 크리티컬 [10] file 餓狼 2018.06.27 2 0 15
4339 무정부주의자 정우성 [4] 酒袋飯囊 2018.06.26 1 -2 35
4338 [펀딩]저도 한번 해볼래요! [8] 계란레몬과자 2018.06.26 2 0 16
4337 많은 것이 시험에 드는 요즘이군요. [5] I.Journey 2018.06.26 2 0 15
» 유엔난민기구 법무담당관의 인터뷰, 생각할수록 괘씸하군요. [6] 酒袋飯囊 2018.06.26 2 -1 29
4335 글 하나가 날아갔네요. [2] 156 2018.06.26 2 0 24
4334 [뻘글] 중동 난민문제에 대한 "최종적 해결책" [3] 인어 2018.06.26 3 0 42
4333 유엔도 난민 문제에 대해 어거지를 쓰네요 [6] 酒袋飯囊 2018.06.26 2 -1 49
4332 모기퇴치기 [6] iamtalker 2018.06.26 3 0 23
4331 예멘 난민들이 본색을 드러내는군요 [10] 酒袋飯囊 2018.06.25 2 -1 52
4330 7월 7일 혜화역 [12] 계란레몬과자 2018.06.25 2 0 22
4329 6.25 입니다. [4] 욕하고싶은 2018.06.25 3 0 21
4328 주관적으로본 현재 가장 불쌍한 정치인 [6] 욕하고싶은 2018.06.25 3 0 26
4327 감기는 나았으나 [2] 닥치고돌격 2018.06.24 2 0 16
4326 여름에 가장 짜증나는 작업중 하나가 말입니다. [6] 욕하고싶은 2018.06.24 3 0 36
4325 정말 마지못해 산다..마지못해 살어. [3] I.Journey 2018.06.24 3 0 19
4324 근데 욕을 많이 쳐먹어서 그런가요? [6] 욕하고싶은 2018.06.24 3 0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