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13일의 금요일

2018.04.13 21:32 조회 수 20 장작추가 3 / 0

...라는 걸 아예 믿지 않습니다만 오늘 만큼은 실감했습니다


제가 제일 보기 싫은 상대를 마주한 겁니다 같잖은 이유들로 저를 괴롭히던 자인데

지난 주 윗분에게 말을 한 이후로 마주할 일이 없었습니다 근데 오늘 길에서 만났습니다

오랜만에 보는 그의 사악한 웃음에 아주 기겁했습니다 어후... 트라우마 그 자체입니다


그 때문에 제가 지난 주에 부서 이동을 요청했습니다

인사 담당은 일단 한주 더 일해보고 결정하는 게 어떻겠냐는 말을 했습니다


또한 제 윗분은 니가 여기서 다른 곳으로 가면 육체적으로

매우 힘들 거다 그래도 괜찮겠냐? 그리고 내가 걔한테 말을

해뒀으니까 이제 니가 꼬투리 잡힐 만한 일을 안하면 된다고 하십니다


허헛... 이건 뭔 병스러운... 죽으려고 하니 한번 뿐인 인생이라... ㅡㅡ :;:;

아무튼, 사회성과 인성은 별개라는 말이 맞음을 제대로 알게 되었습니다

그 때문에 그는 내가 유일하게 남혐 명칭을 붙이는 상대가 되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4073 4.16 [2] 닥치고돌격 2018.04.15 2 0 17
4072 내일은 4월 16일이군요. [12] 계란레몬과자 2018.04.15 2 0 21
4071 역대 최고로 아름다웠던 앨범 아트 [2] file 계란레몬과자 2018.04.15 1 0 11
4070 음란물을 막는 이유(??) [5] 계란레몬과자 2018.04.15 3 0 25
4069 특이점이 온 자유한국당 [3] file 酒袋飯囊 2018.04.14 3 0 18
4068 플레이리스트.. [3] file 계란레몬과자 2018.04.14 2 0 13
4067 야동이 왜? 유해사이트일까? [10] 욕하고싶은 2018.04.14 2 0 30
4066 페미가 근절되야 하는 이유. [11] 욕하고싶은 2018.04.14 2 0 23
4065 소울워커 근황! [2] 욕하고싶은 2018.04.14 1 0 26
» 13일의 금요일 [8] 캠핑장의회색 2018.04.13 3 0 20
4063 택배기사와 우체부에게 엘리베이터 사용료를 내라고 하는... [21] 욕하고싶은 2018.04.13 1 0 28
4062 중국에서 뉴 차이나인 프로젝트중! [5] 욕하고싶은 2018.04.13 1 0 14
4061 닐로가 요즘 대단하다더군요.....! 가수라는데 말입니다. 욕하고싶은 2018.04.13 0 0 10
4060 마카다미아네는 갑질이 기본이군요. [10] 욕하고싶은 2018.04.13 0 0 22
4059 병신같은 인권충이 만든 사회! 그리고 병신들. [2] 욕하고싶은 2018.04.13 2 0 14
4058 법을 만드는 국회의원이 무죄추정을 씹어?! [2] 욕하고싶은 2018.04.13 1 0 24
4057 더민주가 그렇게 여성공약을 남발하는데 말입니다. [6] 욕하고싶은 2018.04.13 1 0 19
4056 금수저가 딸 키워봐야 쓸데 없이 금수가 되는 경우. 욕하고싶은 2018.04.13 0 0 7
4055 베네딕트 컴퍼비치의 합장을 여초들이 대다수 싫어하네요. [3] 욕하고싶은 2018.04.12 1 0 19
4054 조선일보에도 페미가...? 잡았다 요놈! [4] 욕하고싶은 2018.04.12 2 0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