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왜 조작의 근원이 성립되는가?!

2019.01.06 20:50 조회 수 8 장작추가 1 / 0

https://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25&aid=0002876073&date=20190106&type=1&rankingSeq=3&rankingSectionId=102


Q : 훈육과 학대를 나누는 기준이 있나.
A : 한 선상에 있다. 무섭게 노려보는 것을 학대로 볼 것인가. 해서 안 되는 행위지만 모든 
부모가 하고 있다. 사회적으로 의미를 정립하기 어렵다. 기관은 학대 기준을 엄격하게 본다. 
부모가 그것을 어느 정도 동의할 수 있을지 난상토론이 필요하다. -기사일부

아동학대로 아이가 사망한 것부터 기사를 시작했지만 결국 학대의 기준은 아이를 무섭게
노려보는거 자체가 학대이고 애 앞에서 한숨을 쉬면 학대 심호흡을 하면 훈육이랍니다.
인권쟁이나 페미의 조작질도 여기에 부합합니다. 정당성이 없습니다. 

인간의 체계화가 교육을 통해서 이뤄질순 있지만 보편화는 자유주의가 확대될수록
구실이 사라집니다. 결론은 저런 헛소리 지껄이는 전문가들이 양산될거고 자기 
밥그릇을 위해서 또 다른 조작을 할거란 거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307 마카롱이 또~?지랄하는 이유! [2] 우린.그루트 2019.01.14 1 0 6
306 왜 또 스포츠계 미투에 무고가 난립할 느낌이 드는지... [2] 우린.그루트 2019.01.14 1 0 11
305 페미 전략화 스페인보다 무섭다. 페미, 인권쟁이 지금 죽여도 늦었음 [2] 우린.그루트 2019.01.12 1 0 15
304 평소엔 멀쩡한 박용진!? [4] 우린.그루트 2019.01.11 1 0 12
303 잠재적 아동살인마 그래도 엄마 친권이 더 강한 나라. 우린.그루트 2019.01.10 0 0 8
302 현시각 쳐 죽일놈 6호 외교부당국자. [2] 우린.그루트 2019.01.10 1 0 9
301 그들은 왜 거기서 불타 죽나. [3] Z.Journey 2019.01.10 1 0 3
300 사병으로 군대도 안가면서 페미하는 년들의 역겨움! [2] 우린.그루트 2019.01.09 1 0 8
299 한사성, 데블스TV, 양예원 선즙필승과 유죄추정?! [4] 우린.그루트 2019.01.09 1 0 13
298 Girls can do anything. [3] 두부 2019.01.09 2 0 24
297 다시보는 여초의 아이유혐오! 우린.그루트 2019.01.09 0 0 20
296 ㅇㅅㅇ아니다) 그분이 돌아오셨습니다. [2] 쿠데리 2019.01.07 2 0 12
» 왜 조작의 근원이 성립되는가?! [2] 우린.그루트 2019.01.06 1 0 8
294 양심적이지 않다니까 빼액거리는 양심신봉론자들. [2] 우린.그루트 2019.01.06 1 0 9
293 성재기의 말에 고개가 끄덕여지는 사건! [2] 우린.그루트 2019.01.04 1 0 8
292 인간이 조그마한 연민이 없어지면. [9] Z.Journey 2019.01.04 1 0 5
291 거짓말도 100번하면 진실이 된다. 아베 쪽버러지! [2] 우린.그루트 2019.01.02 1 0 4
290 진짜 민주당 지지자들 졸라 멍청합니다. [4] 우린.그루트 2019.01.01 1 0 16
289 기자새끼 게이거나 자위중독일 확률이 높은 이유! [2] 우린.그루트 2018.12.31 1 0 10
288 가짜에게 경쟁력이 떨어지는 진짜의 시대. [3] Z.Journey 2018.12.31 1 0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