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안녕하세요 그 곳이 없어지고 여기가 생겼네요

2017.09.09 16:09 조회 수 142 장작추가 10 / 0

혹시 울릉도라고 하시면 기억하실런지 모르겠네요 맨날 희비를 교차하며 활동한... 지금 보니 흑역사네요


제가 거기서 탈퇴하고 간간히 육지를 오가며 진료받고 집안일을 도와드리며 지내다보니 시간이 많이 흘렀습니다

최근에 나무위키의 그곳 내용을 보니 아주 크나큰 일들이 지나간 거 같더군요 게다가 지난 달부터 접근 불가구요

거기에 남은 이들이 지금 뭘 하는지 아주 살짝 궁금합니다 따로 사이트를 차렸는지...


아무튼 , 오늘부터 여기에 활동하려고 합니다 물론 이전처럼 자주 들리지 못하겠지만요 잘 부탁드립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장작추가 불끄기 조회 수
1290 세상엔 재능넘치는 사람이 많습니다. [3] 욕하고싶은 2018.02.13 5 0 28
1289 졸업했습니다. [7] 156 2018.02.07 7 0 30
1288 안녕하세요. 눈팅만 하다 여기 가입은 처음이네요. [15] 르넬민 2018.01.24 8 0 38
1287 사랑하는 모닥불 여러분. 클스마수 이브네용! [11] 욕하고싶은 2017.12.24 6 0 43
1286 나무위키에 모닥불넷 문서 만들었습니다 [8] 고사리 2017.12.23 6 0 57
1285 가끔은 좀 편한 글이나 댓글을 올리는 건 어떨까요? [7] 156 2017.12.21 7 0 60
1284 ???: 저새끼 유아인이네 ㅋㅋ.jpg [5] file Orange 2017.12.17 6 0 68
1283 탄핵 소추 1년이군요. [5] 156 2017.12.09 5 0 36
1282 수능 끝났습니다. [6] 156 2017.11.23 5 0 30
1281 화낼 기운도 없는 요즘입니다... [9] file M.A.N 2017.11.11 6 0 41
1280 최근 근황 [6] 스파츠 2017.10.17 5 0 44
1279 안녕하세요...메걸화가 된 옆동네에서 이사온, 가입은 했지만 한참만에 인사를 드리는 사람입니다... [5] 어제산 2017.10.12 8 0 110
1278 자주 못뵈서 죄송합니다.. [3] 농무룩 2017.10.11 5 0 30
1277 다시 돌아왓읍니다 [4] 피너츠 2017.10.04 5 0 44
1276 전공 수업 때문에 쓰러지게 생겼습니다 [6] 스파츠 2017.09.19 5 0 41
» 안녕하세요 그 곳이 없어지고 여기가 생겼네요 [24] M.A.N 2017.09.09 10 0 142
1274 ‘초등생 제자 성관계’ 잘못 지목된 여성 “사진 유포자 찾아 달라” 고소 [11] 관리소장 2017.09.01 5 0 98
1273 ............. [6] 한가화 2017.08.27 6 0 49
1272 뚱띠년의 남혐범죄 [5] file 쿠데리 2017.08.23 5 0 89
1271 안철수에게는 중용이 필요하다. [5] iamtalker 2017.08.21 5 0 50